언론보도
> 대한사회복지회 > 기관뉴스 > 언론보도
대한사회복지회, 롯데캐피탈 지원으로 꿈꾸는 공방 1호점 오픈
2018.09.13

양육미혼모가 직접 기획 생산한 제품의 판매와 시민대상 강사활동으로 
양육미혼모의 실질적 자립 기대



대한사회복지회(회장 윤점식)와 롯데캐피탈(대표이사 박송완)은 12일(수) 역삼동 본부에서 ‘꿈꾸는 공방’ 1호점 오픈식을 실시하고, “mom편한 공감⁺”의 현판식을 가졌다.


mom편한 공감⁺는 공간에 공감을 더한 롯데캐피탈의 사회공헌 사업으로 ‘여성의 마음이 편해지는 공간’, ‘아동과 여성의 마음에 공감하는 공간’의 뜻을 담고 있다.


‘꿈꾸는 공방’은 양육미혼모의 특수 상황을 고려한 일자리를 제공해 경제적 자립기반을 조성하고, 자립의지를 고취시켜 양육미혼모가정의 실질적 자립을 이루기 위한 목적으로 기획되었으며, 인테리어 공모전을 통해 미혼엄마들이 공방 디자인에 대한 아이디어를 내고, 롯데캐피탈 전 직원의 투표를 통해 우수작을 선정해 공방 디자인에 반영했다.


꿈꾸는 공방에서 일하게 되는 양육미혼모는 직접 기획 제작한 상품을 판매하게 되며, 시민 대상으로 자신이 기획 제작한 상품의 제작과정을 수업하는 원데이 클래스 강사로도 활동하게 된다.


한편, 롯데캐피탈은 2017년 4월 대한사회복지회와 자매결연을 맺고 올 1월 친권포기 영유아의 건강과 발달을 위한 도담도담 영유아 놀이치료실을 개소했다.  현재 전담 간호사와 놀이치료사를 통해 매월 40여명의 영유아가 정기적으로 발달체크를 받고 있다. 향후 아동과 여성에 대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대한사회복지회는 1954년 전쟁고아의 복지를 위해 설립됐으며, 사회적 관심이 필요한 아동, 미혼한부모, 장애인 및 지역사회를 위한 복지를 통해 소외이웃의 행복과 권리향상에 힘쓰고 있다. <끝>